[병원소식]의료법인 효자병원, 용인시 처인구보건소와 치매검진(감별검사)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 (2019.03.14)

효자병원
조회수 331
효자병원치매전문병동프로그램실 모습
- 효자병원치매전문병동프로그램실 모습



의료법인 효자병원이 용인시 처인구보건소와 치매검진(감별검사)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 용인시민들의 치매 예방 관리에 나섰다. 

이번 협약은 치매국가책임제 시행에 따라 유기적인 치매통합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처인구 지역주민의 치매예방관리를 통한 삶의 질 향상을 목적으로 지난 12일 진행됐다.

협약으로 처인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지역내 치매환자 조기발견·등록 및 관리 연계를 위한 발판을 마련하고, 지역사회 어르신의 치매예방을 위한 교육 및 치매가족서비스 등 치매환자를 비롯한 가족의 부양부담을 경감시키는데 앞장설 계획이다. 

아울러 의료법인 효자병원은 처인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에서의 치매진단검사 결과 원인에 대한 감별검사가 필요한 이를 대상으로 감별검사를 진행하고, 지역주민에 대한 치매진단검사 및 교육·상담·자문, 그 밖의 치매예방 및 검진에 필요한 사항을 상호협력할 예정이다.

효자병원 관계자는 “처인구보건소와의 협약으로 노인의료·복지의 연계체계를 조성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용인시민들이 치매 걱정 없이, 건강한 노년을 맞이할 수 있도록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의료법인 효자병원은 치매전문치료병동 및 보건복지부지정 치매임상연구센터를 갖춘 지역사회의 대표적인 요양병원이다. 지난해 4월 용인시 기흥구보건소와 치매예방관리사업에 관한 업무협약을 맺은 이후 치매 진단검사 및 예방교육을 위한 전문협력의사를 파견하는 등의 연계업무를 진행 중에 있다. 


송시연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기사원문보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