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공헌]용인 효자병원 자원봉사단, 용인시에 이웃돕기 성금 400만원 기탁 (2020.02.12)

효자병원
조회수 120


용인 효자병원의 자원봉사단인 ‘효자손 자원봉사단’이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에 이웃돕기 성금 400만 원을 지난 12일 기탁했다.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는 용인시의 이웃돕기 운동이다.

이날 이충순 경영고문 등 효자병원 임직원 5명은 용인시청 시장실을 방문해 백군기 용인시장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이 성금은 자원봉사단이 지난해 봉사활동을 통해 적립한 순수 기금으로 용인 기흥구 상하동 관내 지역사회 독거노인을 돕고자 지정 기탁 형식으로 전달됐다.

이 고문은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용인시와 함께 다양한 사회 환원 활동에 참여하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백 시장도 “어려운 순간에도 정성을 모아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위한 나눔을 실천해 줘 고맙다”라며 “마련된 성금은 어려운 환경에 놓인 독거노인 어르신들을 위해 소중히 쓰겠다”고 말했다.

효자손 자원봉사단은 2015년 1월 출범 이후 헌혈 캠페인, 의료봉사, 교육봉사, 현장자원봉사, 임직원 바자회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활동으로 마련된 성금을 매년 용인시에 기탁하고 있다. 2020년부터는 대한적십자사 경기혈액원과의 MOU를 통해 연 2회 이상의 정기적인 헌혈에 동참하는 등 사회 환원 활동의 범위를 넓혀갈 계획이다.


권오탁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기사 원문보기

0